본문 바로가기

자료실

월례회

2019년 7월 20일/초감각적 지각을 이용한 터치유와 기치유/정진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07-01 12:36 조회13회 댓글0건

본문

[(사)한국정신과학학회 7월 월례회 공지]

 

안녕하십니까.

오는 2019년 7월 20일에 열릴 월례회 공지입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1. 강연 제목 : 초감각적 지각을 이용한 터치유와 기치유

2. 연사: 정진근 (정신과학문화원 연구위원)

3. 강연요약:

인간은 어떤 대상이나 현상(일, 상황, 병증 등, 色)을 받아들여(受), 이에 대한 선입견과 감각의 한계를 넘지 못한 생각(想)이 떠오르면 그에 따른 해석을 삶 등에 대입하다보면(行) 어떤 현상에 대한 자신의 해석을 자신의 앎(識)으로 여긴다. 심리학에서는 알아치리는(지각(知覺), 인식(認識))하는 방식을 감각적지각(Sensory Perception), 고감각적지각(Higher Sensory Perception) 및 초감각적지각(Extra-Sensory Perception)으로 분류한다. 어떤 대상이나 현상에 대해 자신이 지니고 있는 감각기관의 감지범위 내(內)를 자기수준으로 지각하는 것을 감각적 지각과 고감각적 지각이라 말하고 감각기관의 감지범위를 벗어나 지각하는 것을 초감각적 지각이라 말한다.

인간은 누구나 자신의 감각기관의 감지범위를 벗어나 인식할 수 없다고 여기고 있는 어떤 대상이나 현상에 대해 초감각적지각을 사용하여 인식하고 있음을 설명하기 위해, 응용근육역학(Applied Kinesiology)을 간단히 설명하고 오링테스트나 완력테스트를 이용해 음식이나 생각, 장소에 따라 몸의 반응(힘의 세기)이 달라짐을 시연을 통해 보인다. 즉, 우리는 늘 두뇌로는 알지 못한다고 여겼음에도, 사실은 초감각적 지각을 사용하여 인식하고 있어서 이에 따른 적절한 반응을 하고 있음을 설명한다.

 

일기(一氣) 및 기(氣)의 정의를 통해 초감각적지각이 가능한 이유를 설명하고 이 초감각적지각을 이용하여 과학적(보편적 객관성과 재현성을 만족)으로 측정하는 법(다우징)을 설명한다. 또 『삼일신고』 眞理訓의 내용 중 성수(性修)와 명수(命修)에 대해 간단히 살펴보고, 터치유 및 기치유가 각각 "보다 자유롭고 행복한 삶"에 이르게 하는 명수(命修)하는 방법들이고 나아가 一氣에 집중하여 시행하는 터치유와 기치유는 "늘 자유롭고 행복한 삶(지복(至福)"을 누릴 수 있는 “궁극적 깨달음”에 이르게 하는 성명쌍수(性命雙修)를 동시에 할 수 있는 수련법임을 설명한다.

터치유 과정은 터를 진단 및 평가하고 유해지기(수맥파, 형기살기, 천기살기, 지기살기 등등)를 측정하여 차단하는 과정과 생기를 살리고 주인과 적합도를 높이는 과정을 통하여 이루어진다. 터를 평가하는 방법과 유해지기의 종류를 알아보고 실제 수맥파 및 형기살기 차단을 통해 발복(發福)을 설명한다. 또 한 지역에서 전지(全紙, 118.8㎝ × 84㎝))에 유해지기별로 구분해서 그린 지기분포도를 소개한다. 또 본 정신과학학회 부설 정신과학문화원에서 실시하는 기탐지평가사 Ⅰ급, Ⅱ급, Ⅲ급의 시험을 대해 소개한다.

기치유는 대상자의 몸을 진단하고 최적의 치유장소 및 치유방법을 선정하고 오라장 치유, 차크라 치유, 탄지신침법, 도형(형상에너지) 등등을 시연한다.

 

======= 일정 세부 사항 =======

 

- 1부 : 15:00~15:30 인사와 의견 교환

- 2부 : 15:30~18:00 본 강연

 

ㆍ때 : 2019년 7월 20일(토) 15:00~18:00

ㆍ곳 : 서울교육대학교 인문관 강의실 401호_4층 (후문에서 오른쪽 첫번째 건물)

ㆍ회비 : 회원_10,000원 (비회원 15,000원)

* 회원은 매년 갱신해야하는 정회원 회비를 내신 분들로서 당일 접수처에서 회원 명부

확인 가능합니다.

* 이미 통지가 된 바와 같이 학회 이사분들 중에도 정회원 등록을 안하신 분들은 비회원으로 간주 합니다.

 

 

월례회 준비위원장 임세진(부회장, 총무이사)

 

(사)한국정신과학학회 회장 정규석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